사회・경제2017.09.25 19:49


사케(니혼슈) 제조회사 니혼사카리(日本盛)측이 이제까지 실현 불가능이라고 생각해온 새로운 사케 상품을 발표했다.


니혼사카리측이 발표한 신상품은 보틀캔(병모양 캔)에 넣은 칸자케(데움주)로 10월2일부터 일본의 편의점등에서 판매된다.


사케(니혼슈)는 계속 따뜻하게 유지하면 색이나 향이 바뀌기 때문에 편의점에서 칸자케(데움주)를 판매하는 것은 불가능하리라고 생각되어져 왔지만 니혼사카리측이 6년간 구상과 연구한 끝에 열화했을때의 향기가 잘 발생되지 않는 효모 개발에 성공했다.


사케(니혼슈)의 출하량은 피크를 친 1975년보다 3분의 1까지 감소했다.  니혼사카리측은 신상품의 판매로 사케시장의 V자회복을 노리고 있다. 


*칸자케 : 뜨겁게 데워서 마시는 술. 아츠칸이라고도 함.


일본기사 원문 : 

https://headlines.yahoo.co.jp/videonews/jnn?a=20170925-00000057-jnn-bus_all

Posted by 아이푼즈

댓글을 달아 주세요